스포츠

치어리더 배수현 '머슬퀸의 구릿빛 근육질 몸매' [MK화보]

김영구 기자
입력 2022/05/21 21:23
수정 2022/05/21 21:31
치어리더 배수현이 건강미 넘치는 몸매로 야구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치어리더 배수현은 21일 오후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 KBO리그' LG 트윈스와 SSG 랜더스 경기에서 구릿빛 근육질 몸매와 함께 열띤 율동을 선보였다.

한편, 이날 경기는 LG가 선발 고우석의 5⅓이닝 6피안타 2실점의 호투를 앞세워 4-3 짜릿한 한 점차 진땀승을 거두면서 전날 끝내기 패배를 설욕했다. 김현수는 투런홈런, 채은성은 솔로홈런으로 승리의 힘을 보탰다.

44980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449809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449809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449809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인천=김영구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