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손흥민, 리그 22호골 폭발…아시아인 첫 EPL 득점왕 '눈앞'

입력 2022/05/23 01:33
수정 2022/05/23 12:34
45212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동료들과 기쁨 나누는 손흥민

손흥민(30·토트넘)이 올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2호 골을 터뜨리며 아시아인 첫 EPL 득점왕 등극을 눈앞에 뒀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 2021-2022시즌 EPL 최종 38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3-0으로 앞서던 후반 25분에 루카스 모라의 도움을 받아 추가골을 넣었다.

시즌 득점을 22골로 늘린 손흥민은 리그 득점 랭킹을 2위에서 무함마드 살라흐(22골·리버풀)와 공동 선두로 끌어올렸다.

사타구니를 다친 살라흐는 리버풀과 울버햄프턴의 최종전을 벤치에서 시작했고, 후반 13분 투입됐다. 그는 후반 20분 현재 아직 득점하지 못한 상태다.

손흥민과 살라흐는 득점 동률로 시즌을 마치면, 공동 득점왕에 오른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