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모델 겸 치어리더 이아영 '땀 좀 식히고 갈게요' [MK화보]

천정환 기자
입력 2022/06/29 06:01
수정 2022/06/29 07:23
2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2022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

모델 겸 NC 치어리더 이아영이 공연을 마친 뒤 잠시 마스크를 벗어 땀을 식히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LG가 5-0으로 승리하며 3연승을 달렸다. 반면 NC는 4연패에 빠졌다.

56733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4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5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6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7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567333 기사의 8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잠실(서울)=천정환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