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천사의 마음’ DB, 원주서 ‘러브하우스 봉사활동’ 실시

민준구 기자
입력 2022/07/05 11:51
수정 2022/07/05 15:24
원주 DB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DB는 본사 프로미 봉사단과 함께하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코로나19로 2019년 행사를 끝으로 중단되었던 봉사활동을 재개하는 것이다.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은 DB 선수단이 본사 임직원들로 구성된 프로미 봉사단과 함께 생활이 어려운 다문화가정을 방문하여 주거 환경 개선과 돌봄 활동을 진행하는 봉사활동이다.

58823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원주 DB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사진=KBL 제공

2011년부터 진행된 봉사활동으로 현재까지 총 9회, 임직원 500여명이 참여하여 다문화가정 47가구의 주거환경을 개선해준 바 있다.

이번 봉사활동은 원주시 관내 다문화가정 4가구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김주성 코치를 비롯해 윤호영, 박찬희 등 대표팀 합류 선수를 제외한 선수단 전체가 본사 임직원 30여명과 함께 참여한다.


도배 및 장판 교체, 가구별 보수 공사 등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4개 조로 나뉘어 진행하며, 별도 1개 조가 다문화 가족 및 어르신 돌봄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봉사활동에 앞서 지난 시즌 정규리그 승수에 따라 적립한 사랑의 쌀 총 500kg를 ‘원주시가족센터’에 전달할 예정이다.

[민준구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