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관장 집무실 축소로 경영 혁신 본격 개시

박찬형 기자
입력 2022/07/05 15:52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새 정부의 정책 방향에 맞춰 강도 높은 경영 혁신 및 효율화 방안을 선제적으로 추진한다.

공단은 이사장 집무실을 축소하고, 접견실을 폐지하여 직원과 고객들이 사용할 수 있는 회의실로 활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국민 눈높이에 맞는 경영 혁신 활동을 추진한다.

아울러 ▲ 국민체육진흥기금 수익 제고, 지출구조 조정 및 예산 절감을 통한 재정건전성 확보 ▲ 조직 슬림화 및 의사결정 단계 간소화 등 조직과 인사 부문의 효율화 ▲ 핵심 기능 정비 및 보유자산·시설의 민간 매각·위탁 등을 통한 민간성장 지원 강화 ▲ 노조와 이해관계자의 참여를 기반으로 하는 자율적 혁신 추진체계 강화 등 4대 분야에서 혁신 및 효율화 활동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7월 중 이사장이 주관하는 경영 혁신 워크숍을 개최하여 분야별 세부 실행과제를 수립하고 혁신전략 회의를 통해 수립된 과제의 이행 실적을 상시 점검해 나갈 계획이다.

조현재 이사장은 “공단이 국민에게 신뢰받는 공공기관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경영관리와 대국민 서비스에서 선제적이고 과감한 혁신이 필요하다. 기관장인 저부터 혁신을 위해 솔선수범하고 나아가 공단의 모든 임직원이 자율적으로 혁신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함께 소통하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찬형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