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치어리더 박민서 '신나는 응원' [MK화보]

천정환 기자
입력 2022/08/07 20:14
수정 2022/08/08 09:01
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2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LG가 5-0으로 승리했다.

키움 치어리더 박민서가 응원을 펼치고 있다.

이날 LG 선발 플럿코는 6⅔이닝 던져 4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팀의 5–0 승리를 이끌었다.

69489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694898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694898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694898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694898 기사의 4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694898 기사의 5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694898 기사의 6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잠실(서울)=천정환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