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이지스, 亞부동산자산 세계 2위

신화 기자
입력 2021/11/24 17:20
1년새 30% 늘어나 32조원
남산 힐튼 1조원대 인수 협상
이지스자산운용의 아시아 부동산 운용자산(AUM)이 전 세계 자산운용사 중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24일 글로벌 부동산 연구기관인 IREI가 최근 발표한 '글로벌 운용사 2021'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이지스자산운용의 아시아 부동산 운용자산은 269억4423만달러(약 32조366억원)로 세계 2위 수준이다. 2019년 말(206억6435만달러)보다 약 30% 증가했다.

1위는 싱가포르 최대 물류기업 GLP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지스자산운용은 2019년 3위에서 지난해 2위로 순위를 한 계단 끌어올렸다.

1987년 설립된 IREI는 미디어, 콘퍼런스 등을 통해 전 세계 부동산·인프라스트럭처 시장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기관이다.


매년 글로벌 운용사 보고서를 통해 북미, 유럽, 아시아 등 대륙별 자산 규모에 대한 운용사 순위와 이를 종합한 전체 순위를 발표한다.

작년 말 기준 이지스자산운용의 전 세계 부동산 운용자산은 총 365억4952만달러로, 1년 전 282억9432만달러보다 29% 늘었다.

세계 부동산 운용 규모 순위는 39위로 지난해 44위보다 5단계 상승했다. 국내 운용사 중에서는 1위를 유지했다. 전 세계 1위는 미국 블랙스톤, 2위는 캐나다 브룩필드자산운용이다.

한편 이지스자산운용은 최근 서울 남산에 위치한 밀레니엄 힐튼 서울 호텔 인수를 위해 1조원대 매각 협상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밀레니엄 힐튼 서울은 1983년 건립된 5성급 호텔로,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이후 싱가포르 부동산 기업인 CDL에 매각됐다. 이지스자산운용은 향후 이곳을 호텔이 포함된 복합시설로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신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