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금호타이어 1분기 영업익 5억원…"원재료비 상승에 확대 지연"

입력 2022/05/16 19:33
매출은 7천387억원으로 전년보다 26.1% 상승
43235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073240]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5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고 16일 밝혔다.

영업이익률도 0.1%로 작년 동기와 비슷한 수준이다.

매출은 7천387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천531억원(26.1%) 증가했다.

금호타이어는 "글로벌 고수익 판매 비중이 확대된 데다 지역별 맞춤형 판매전략 등을 통해 질적 성장을 달성했다"고 평가했다.

다만 영업이익이 작년 수준을 유지한 것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원재료비와 선임 대폭 상승으로 영업이익 확대가 지연됐다"고 설명했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향후 고수익 제품 판매비중을 강화하고, 판매 단가 인상 및 내부 비용 절감으로 수익성 개선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원재료 가격 및 선임 상승 리스크 대응 계획에 대해서는 "지역별 차등 전략을 적용해 제조원가, 판매관리비 등 비용 절감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