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시리아 서부 해안 정박 원유 탱크선서 폭발…"사상자 보고 안돼"

입력 2021/05/09 22:09
시리아 서부 타르투스주 항구도시 바니야스 해안에 정박 중이던 원유 탱크선에서 폭발이 일어났다고 현지 언론을 인용해 러시아 리아노보스티 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지 라디오 방송 샴 에프엠(Sham FM)에 따르면 폭발은 탱크선 수리 작업 도중 발생했으며, 현재까지 사상자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다.

이 탱크선에서는 며칠 전에도 원유 하역 작업 도중 화재가 발생한 바 있다.

한편 로이터 통신은 탱크선의 엔진 한 곳에서 작은 화재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44607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원유 탱크선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