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터키, 전체 인구 절반이 백신 2차 접종까지 마쳐

입력 2021/09/17 22:18
90105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는 앙카라 시민

터키 전체 인구의 절반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나타났다.

터키 보건부는 17일(현지시간) 8천300만 명에 달하는 터키 인구의 절반에 해당하는 4천150만 명 이상이 코로나19 백신을 2차까지 접종했다고 밝혔다.

터키 최대 도시인 이스탄불에서는 1천650만 명 가운데 약 730만 명이 백신을 완전히 접종한 것으로 집계됐다.

파흐레틴 코자 터키 보건부 장관은 트위터를 통해 "집단 면역이 형성될 때까지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필수"라며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위생을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보건부에 따르면 전날 기준 터키의 신규 확진자 수는 2만8천118명, 누적 확진자 수는 676만7천8명으로 집계됐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