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3보] 北유엔대사 "합동군사연습·전략무기 투입 영구중지하라"

입력 2021/09/28 07:37
수정 2021/09/28 11:54
"군사동맹으로 우리 위협하면 정말 재미없을 것"
92056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김성 유엔 주재 북한대사

김성 유엔주재 북한 대사는 27일(현지시간) 미국을 향해 한반도 주변의 합동군사연습과 전략무기 투입을 영구 중지하라고 요구했다.

김 대사는 이날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제76차 유엔총회 일반토의 연설에서 "미국 정부가 진정으로 조선의 평화와 화해를 바란다면 조선반도와 그 주변에서 합동군사연습과 전략 무기 투입을 영구 중지하는 것으로부터 대조선 적대정책 포기의 첫걸음을 떼야 한다"고 밝혔다.

김 대사는 "항시적 긴장과 대립의 악순환을 벗어나지 못하는 근원은 미국의 대조선 적대정책"이라며 미국의 정책변화를 촉구했다.

그는 북한이 핵무기를 보유했다고 거론하면서도 "미국이나 남조선 등 주변 국가의 안전을 절대 침해하거나 위태롭게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사는 "우리는 침략을 막을 자위적 권리가 있고, 강력한 공격수단도 있지만 누구를 겨냥해 쓰고 싶지 않다"며 "우리가 핵을 가져서 미국이 적대시하는 것이 아니라, 세계 최대 핵보유국인 미국이 우리를 적대시해 우리가 핵을 갖게 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