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중국, 일본 의원 야스쿠니 집단 참배에 "반성 않는 잘못된 태도"

입력 2021/12/07 17:43
112173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일본 여야 의원들, 2년 2개월 만에 야스쿠니 집단 참배

중국은 7일 일본 국회의원들이 태평양전쟁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靖國) 신사를 집단 참배한 것에 대해 단호히 반대한다며 강하게 비난했다.

자오리젠(趙立堅)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7일 정례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일본이 야스쿠니 신사에 무릎을 꿇는 것은 도대체 무슨 의도냐"며 이같이 말했다.

일본 초당파 '다 함께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하는 국회의원 모임' 소속 여야 의원 99명(중의원 68명·참의원 31명)은 이날 오전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했다.

자오 대변인은 "이것은 반성하지 않는 잘못된 태도를 반영하는 것"이라며 "단호히 반대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일본은 중일 4대 정치문건 원칙을 지키고, 실질적인 행동으로 아시아 이웃 나라와 국제사회의 믿음을 얻어야 한다"고 말했다.




중일 4대 정치문건은 1972년 수교 때 발표한 중일공동성명, 1978년 양국 외교장관이 서명한 중일 평화우호조약, 1998년 양국이 발표한 '중일 평화와 발전의 우호협력 동반자 관계 수립 노력을 위한 공동선언', 2008년 양국 정상이 서명한 '중일 전략적 호혜관계 전면 추진에 관한 공동성명'을 말한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