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애플, 내달 7일 아이폰 14 공개…아이패드 등 모델도"

입력 2022/08/18 03:43
수정 2022/08/18 06:26
블룸버그 "일부 매장, 내달 16일 신제품 출시 준비"
72924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미국 뉴욕의 애플스토어

매년 9월 새로운 라인업을 선보이는 애플이 올해에는 9월 7일(이하 현지시간) 아이폰 14 공개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7일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이 사안에 대해 잘 아는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하며, 새로운 맥(노트북)과 고급형 및 저가형 아이패드, 3개의 애플워치 모델도 함께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애플은 그동안 새 아이폰을 공개한 지 약 10일 후에 매장에 출시를 해왔는데, 일부 매장은 내달 16일 신제품 출시를 준비하라는 통보를 받았다고 이 매체는 덧붙였다.

다만, 아이폰 14 공개는 오프라인으로 하지 않고, 온라인으로 이벤트를 열 것으로 보인다고 블룸버그는 설명했다.

이에 직원들은 지난 몇 주간 온라인 행사에 사용될 프레젠테이션의 일부분을 녹음하기 시작했다.


애플은 앞서 지난 6월에는 이번에 도입할 아이폰 소프트웨어 iOS16의 새로운 기능을 공개한 개발자 행사 '세계개발자대회(WWDC) 2022'를 3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개최한 바 있다.

통신은 애플 측은 구체적인 행사 시기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며, 공개 계획이 바뀔 수 있지만 애플은 보통 9월 상반기에 최신 아이폰을 공개해 왔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