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TV

안내상 길해연 백지원 '통증의 풍경' 출연 확정[공식]

양소영 기자
입력 2021/08/23 17:48
81481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저스트엔터테인먼트, 이끌엔터테인먼트



배우 안내상, 길해연, 백지원이 TV시네마 ‘통증의 풍경’으로 뭉쳤다.

10월 방송 예정인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TV시네마’의 세 번째 작품 ‘통증의 풍경’(연출 임세준, 극본 권혁진, 송슬기)은 올해 KBS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영화 프로젝트 'TV시네마'로, 영화 같은 고퀄리티의 연출과 한 시도 긴장감을 놓을 수 없는 스토리로 섬뜩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통증의 풍경'은 허름한 동네에서 벌어진 기이한 살인사건을 좇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담은 추적 스릴러물이다. 베테랑 배우 안내상, 길해연, 백지원이 완벽한 연기 합을 예고했다.

안내상은 ‘더 로드’, ‘악마판사’, ‘미치지 않고서야’에서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그런 그가 ‘통증의 풍경’에서 펼칠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길해연은 ‘천의 얼굴’이라는 수식어에 걸맞은 잔뼈 굵은 연기력으로 ‘보이스 시즌4’, ‘로스쿨’, ‘괴물’,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희로애락을 선사했던 만큼 기대감을 자아낸다.

백지원은 최근 ‘더 로드’, ‘라켓소년단’, ‘이 구역의 미친 X’에서 장르를 넘나드는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호평을 자아냈다. 그녀가 ‘통증의 풍경’에서 또 한 번 강렬한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고 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TV시네마 ‘통증의 풍경’은 믿고 보는 명품 배우 안내상, 길해연, 백지원의 만남에 흥미진진한 고퀄리티 추적 스릴러를 곁들여 안방극장을 뒤흔들 예정이다.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TV시네마 통증의 풍경’은 KBS 2TV에서 10월 방송 되며,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wavve와 Btv에서는 2주 전에 미리 만나볼 수 있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