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TV

‘스맨파’ CP “K댄서 해외서도 사랑받길...글로벌 투어 예정”

이다겸 기자
입력 2022/05/24 10:53
45649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측이 글로벌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4일 오전 10시 서울 중구 광화문 텅댄스에서 진행된 Mnet 댄스 IP 제작진 공동 인터뷰에 권영찬 CP, 최정남 PD, 황성호 PD, 김나연 PD가 참석했다.

이날 권영찬 CP는 “작년에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성공이 단순히 하나의 콘텐츠의 인기로 끝나지 않고 스핀오프 프로그램인 ‘스트릿 걸스 파이터’ 흥행으로 이어졌다. 올해는 이러한 Mnet 댄스 IP를 가지고 Mnet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계획을 세워봤다”라고 공동 인터뷰를 계획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권영찬 CP는 올해 론칭할 댄스프로그램에 대한 소개를 이어갔다. 권 CP는 “’비 엠비셔스’는 솔로 댄서들로 ‘스트릿 맨 파이터’의 한 크루를 만드는 프리퀄 프로그램이다.


크루뿐만 아니라 솔로 댄서들을 보여주고자 했다. ‘뚝딱이의 역습’은 프로 댄서들 뿐만 아니라 춤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시청자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8월에 시작되는 ‘스트릿 맨 파이터’는 실력 있는 K댄서들이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준비 중에 있다. 방송이 끝나면 글로벌 투어도 진행할 예정이다. K댄스가 세계적으로 각광받을 수 있도록 제작진이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Mnet은 올해 3개 댄스프로그램을 론칭한다. 24일 첫 방송되는 ‘비 엠비셔스’는 ‘스트릿 맨 파이터’ 크루 라인업에 이름을 올릴 프로젝드 댄스 크루 ‘엠비셔스’ 결성 과정을 그린다. 이어 6월 7일에는 ‘춤알못’ 참가자들을 ‘스우파’ 리더 8인이 가르치는 ‘뚝딱이의 역습’, 8월 중에는 지난해 댄스 신드롬을 일으킨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남자 버전 ‘스트릿 맨 파이터’가 방송된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lMnet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