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TV

'요상해' 홍진경 "이경규, 나를 데뷔시켜준 은인"

박세연 기자
입력 2022/05/25 14:38
수정 2022/05/25 14:59
46188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요즘것들이 수상해` 이경규. 사진|KBS

개그맨 홍진경이 '예능대부' 이경규를 은인이라 밝혔다.

25일 KBS2 신규 예능 프로그램 '요즘것들이 수상해'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홍진경은 "내년이면 30주년인데, 데뷔를 이경규 선배님 작품으로 했고, 내년에 30년이 된다"고 이경규와의 남다른 인연을 소개했다. 그는 "나는 그 프로그램 PD분이 만든 분인 줄 알았는데, 최근 지나가면서 우연치 않게 말씀하셨는데 사실 나를 데뷔시켜주신 분이 이경규 선배님이시더라"고 말했다.

이에 이경규는 "PD가 (홍진경을 가리키며) '이상한 애가 있다'고 하더라. 첫 회 방송을 했는데, 괜찮더라. 그시대에도 새로운 스타일이었다. 그래서 PD에게 고정으로 데려가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추천을 했다"고 말했다.


홍진경 역시 "선배님은 본인의 캐릭터를 일관성 있게 유지하시면서 시류에 따라 아주 조금씩 색깔을 바꾸면서, 어울리는 사람들도 살짝살짝 바꾸시면서 언제나 TV에 나오셨다. 정말 대단한 것이다"라고 이경규의 '롱런'을 치켜 세웠다.

이에 이경규는 "이게 나쁘게 얘기하면 이용해먹는 거고, 좋게 얘기하면 안목이 있는 것"이라며 머쓱해했다.

'요즘것들이 수상해'는 밀리니얼 'M세대'와 2000년대 초 출생한 'Z세대'를 아우르는 MZ세대인 일명 '요즘것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예능 대부' 이경규를 필두로 '찐천재' 홍진경, '싱어송라이돌' 정세운이 MC로 출연해 MZ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전격 해부한다. 25일 오후 11시 첫 방송.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