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TV

'요상해' 홍진경 "이경규, 카메라 꺼지면 조선 말기 스타일"

박새롬 기자
입력 2022/05/25 23:22
수정 2022/05/25 23:32
46368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홍진경이 이경규의 카메라 유무에 따른 온도 차를 짚었다.

25일 첫 방송된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요즘 것들이 수상해(요상해)’에서 이경규가 자신이 mz세대에 가깝다고 어필했다.

이경규와 홍진경, 가수 정세운이 mc로 나선 가운데, 이경규는 자신이 사실은 꼰대가 아니라며 피력했다. 그는 "사람들이 자꾸 저한테 꼰대라 그러는데, 전 꼰대가 아니다. 굉장히 내츄럴하고 미국 스타일이다. 모든 걸 다 받아들이는 스펀지 스타일"이라 말했다.

이를 듣던 홍진경은 "경규 선배님은 진짜 카메라 있고 없고에 따라 많이 달라지신다"며 "카메라 돌면 미국 스타일이고, 꺼지면 조선 말기"라고 농담, 폭소를 자아냈다.

홍진경은 "전 노력형 요즘 것이다. 요즘 아이들을 이해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