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핫이슈

현빈 공식입장 “중국발 송혜교와 재결합설, 사실무근”

한현정 기자
입력 2020.08.02 08:09   수정 2020.08.02 08:14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현빈이 "송혜교가 중국발 열애설 루머는 사실이 아니다”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송혜교 소속사는 31일 “중국 매체들이 마구잡이로 기사를 내는 게 하루 이틀 일이 아니다. 말도 안 되는 상상”이라며 재교제설을 부인했다. 현빈 소속사 역시 “사실무근”이라며 일축했다.

앞서 중국의 일부 언론들은 송혜교와 현빈이 다시 교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한 매체는 “최근 한 누리꾼은 현빈과 송혜교로 추정되는 두 사람이 밤중에 개와 함께 산책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인터넷에 공개했다”며 “두 사람이 이미 동거하고 있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해당 추정 사진을 공개한 누리꾼은 인스타그램에서 관련 사진을 삭제한 상태”라고 전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앞서 송혜교는 중국발 루머로 여러 차례 곤욕을 치렀다.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 등으로 중국에서도 많은 팬을 보유한 송혜교는 최근 신혼집 철거설부터 결혼 반지설까지 확인되지 않은 루머로 몸살을 앓기도 했다.

한편, 현빈과 송혜교는 지난 2008년 KBS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에서 함께 출연하면서 연인 사이로 발전, 2년간 공개 열애 끝에 결별한 바 있다. 현빈은 영화 ‘교섭’ 촬영차 요르단에 머물고 있고, 송혜교는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