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핫이슈

백현 일침 ‘지인 주장’ 찬열 폭로글 반박 “내 지인 누군데?”

진향희 기자
입력 2020.10.30 13:59   수정 2020.10.30 15:36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엑소 백현이 찬열 폭로 글을 쓴 두번째 지인이 친분을 주장한 것과 관련 “내 지인 누군데?”라고 반응했다.

백현은 30일 자신의 공식 트위터에 “내 지인 누군데. 요녀석. 아 흔들 흔들”이라는 글을 적으며 직접 부인했다.

29일 백현의 지인이라고 주장한 A씨는 찬열의 사생활 논란 이후 “들리는 소문이나 네가 하는 언행과 행동에서 역시 친구로만 지내는 게 딱 좋을거라 생각했다. 내 생각과 촉은 역시나 틀리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지금 이 상황은 다 너의 업보다”라고 첫 글에 대해 동조하며 폭로성 글을 올렸다.

A씨는 특히 “넌 욕심도 욕심이지만 야망이 덕지덕지 묻어있는 친구였다.


백현이로 인해 알게 됐던 너는 생각보다 좋은 녀석이라 생각했지만 들리는 소문이나 니가 하는 언행과 행동에서 역시 친구로만 지내는 게 딱 좋을거라 생각했다”며 “듣는 내가 인상이 절로 찌푸려질 너의 언행들로 너에게 너 말하는 거 조심하라고 한 적 있을 거다. 너는 그때 뭐라고 했는지도 기억 안 나겠지만 나는 똑똑히 기억난다. 어차피 이래도 좋아해줄 사람들은 날 좋아해준다고, 그래 기만이었다. 널 좋아해주고 응원해주고 믿어주는 사람들에 대해 최소한 예의도 없더라”라고 말했다.

또 “넌 제발 좀 남 탓하기 전에 본인부터 돌이켜보고 반성부터 해. 친구들한테 사과도 좀 하고”라며 “내 성격 뻔히 알면서 좋은 소리 못 들을 거 각오했어야지. 전화해서 애들 입단속부터 시키려는 너는 아직 멀었다. 찬열아 제발 정신 차려 백현이도 너처럼은 안 살아”라고 언급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