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핫이슈

브래드 피트, ‘졸리 닮은꼴’ 유부녀 모델과 결별…남편에 컴백

진향희 기자
입력 2020.10.30 14:54   수정 2020.10.30 15:06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브래드 피트(56)가 29세 연하인 ‘졸리 닮은꼴’ 독일 모델 니콜 포투랄스키(27)와 결별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8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브래드 피트가 29세 연하 키콜 포투랄스키와 3개월 열애 끝에 헤어졌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브래드 피트 측의 입장은 달랐다. 피트의 측근은 피플에 “ 진지한 관계는 아니었기에 결별이라고 말하기 어렵다”고 해명했다.


브래드 피트와 니콜 포투랄스키는 지난해 8월 처음 만나 미국 로스앤젤레스와 프랑스를 오가며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여러 번 포착됐다.

니콜 포투랄스키는 안젤리나 졸리를 닮은 외모 뿐 아니라, 현재 혼인 관계를 유지 중인 ‘유부녀’라는 점에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니콜 포투랄스키의 68세 갑부 남편은 아내의 열애설에 대해 무관심한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데일리 메일이 최근 입수한 사진에 따르면 니콜 포투랄스키는 남편에게 다시 돌아가 그가 운영하는 식당에서 친구들과 웃고 있는 모습이 목격되기도 했다.

브래드 피트는 안젤리나 졸리와 결별 후 다양한 여성과 몇 번의 열애설이 터졌으나 한번도 이를 인정한 적은 없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