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핫이슈

이민정 해명 “핫 제목이 좀…산후 우울증 없었다”

진향희 기자
입력 2020.11.22 09:53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배우 이민정이 산후우울증 관련 발언을 직접 해명했다.

이민정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JTBC ‘갬성캠핑’ 클립 영상을 캡처해 올린 뒤 “핫 제목이…좀…”이라며 “내가 산후우울증은 특별히 없었는데… 그냥 출산 후 누구나 느낄 수 있는 산후우울증을 설명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튼 다음 주 방송도 많이 기대해주세요”라고 전했다.

알렉스는 이 글에 댓글을 적으며 “표정은 노질하다가 우울증 왔는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전날 방송된 JTBC ‘갬성캠핑’에 출연한 이민정은 산후 우울감을 묻는 질문에 “동요를 듣다가도 눈물이 난다. 동요가 슬픈 게 아니라 호르몬이다. 본인이 인지하고 옆 사람이 도와주면 괜찮다”면서 “내가 그 얘기를 (이병헌에게) 엄청 많이 했다. 나는 또 배우니까 감성적으로 힘들어할까봐 내가 만약 아기를 낳고 우울감이 있으면 옆에 많이 도와달라는 이야기를 했다”고 말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또한 2세 고민을 털어놓는 안영미에게 “아이 낳으면 어떻게 내가 다 책임지지. 난 내 것이 진짜 중요한 사람인데 생각했는데...걱정은 하지 마라. 자식 낳으면 자기 몸 뼈가 부스러져도 다 하더라”고 조언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