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80년대 톱모델’ 덕원 스님 열반…향년 63세

한현정 기자
입력 2021/11/11 22:31
106689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고인이 된 최호견(덕원 스님). 사진 I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 캡처

1980년대 톱 모델로 활동했던 최호견(법명 덕원 스님)이 10일 오전 지병 투병 끝에 대구 덕안사에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3세.

11일 고인의 유족은 이 같은 소식을 알렸다. 1958년생인 고(故) 최호견은 중학생 때 학생복 모델로 데뷔한 뒤 1980년대 패션 모델로 유명세를 떨쳤다. 성공한 모델로 활발하게 활동했던 그는 서른 살이 되던 해 출가해 덕원 스님이라는 법명으로 지냈다.

지난 3월에는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에서 경북 팔공산 묘봉암에서 생활 중인 고인의 인생 이야기가 소개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원로 배우 한지일은 자신의 SNS를 통해 "세상에 웬 청천벽력 같은 소리인가. 20년 만에 MBN '특종세상'을 통해 만난지 8개월 만에 들려온 소식이 고작 원적했다는 소식인가"라며 비통한 심경을 토로하기도 했다.

빈소는 대구 파티마병원장례식장 20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12일 오전 6시, 장지는 대구 명복공원.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