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싱어게인’ 이승기→윤도현, 다른 오디션과 ‘이것’이 다르다

진향희 기자
입력 2021/12/06 11:36
111802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사진 ㅣJTBC

‘싱어게인’ 시즌2가 시즌1과 다른 차별점을 밝혔다.

6일 오전 11시 진행된 JTBC ‘싱어게인 시즌2’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윤현준 CP는 “‘싱어게인’만의 창의성이 있다. 번호제, 조편성, 심사위원, 이승기다.”고 말했다.

“오디션 심사위원들이 다 비슷한 것 같지만 우리는 주니어, 시니어로 나뉘어 여러 의견과 조언을 한다. 출연자의 진정성을 놓치지 않는 심사평이 같은 것 같지만 다르다”고 차별점을 설명했다.

이승기 역시 “우리는 ‘안돼서 이게 마지막’이라는 마음으로 나오는 분들이 대부분이다. 연륜과 전문성에서 나오는 평이 직설적이기도 하지만 따뜻하다”고 부연했다.

유희열은 “‘보고 있으면 마음이 짠하다’는 말을 들은 적 있다. 참가자들의 마음이 느껴져서 응원하게 된다는 말이 많았다.


다시 한번 도전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는 게 가장 큰 인기요인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규현은 “타 오디션에 비해 실력적으로 훨씬 뛰어난 무대가 나오는 것 같다”고 강조했다.

‘싱어게인 시즌2’는 한번 더 기회가 필요한 가수들이 대중 앞에 다시 설 수 있도록 돕는 리부팅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이번 시즌엔 윤도현이 새롭게 합류한다.

6일 오후 9시 첫 방송.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