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사는 것 자체가 고통"...설현, 밑줄 친 구절 '눈길'

이유리 기자
입력 2022/05/24 11:14
45669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설현이 강조한 책의 일부분. 사진| 설현 SNS

그룹 AOA 멤버 겸 배우 설현이 의미심장한 책 속 구절을 강조해 눈길을 끌었다.

설현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특별한 멘트 없이 책 속 일부분을 공개했다.

설현은 "사는 것 자체가 고통스러운 일이므로 고통스러운 일이 있더라도 특별히 더 고통스럽게 여길 것이 아니라는 이야기는 더 달콤하다. 고통스럽더라도 고통스럽지 않다"며 "본래 공허하니 사는 일 중엔 애쓸 일도 없다. 세계는 아무래도 좋을 일과 아무래도 좋을 것으로 가득해진다"라는 구절에 형광펜으로 강조했다.

이어 "모두가 자초해서 그런 고통을 받고 있다고 말한다.


필멸, 필멸일 뿐인 세계에서 의미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는데. 애쓸 일도 없고 발버둥을 쳐봤자 고통을 늘릴 뿐인데"라며 "그밖엔 즐거움도 의미도 없이 즐겁다거나 의미 있다고 착각하며 서서히 죽어갈 뿐인데"라는 내용도 담겨 있다.

앞서 설현은 지난 1, 2월에도 자신의 SNS에 독서 중 감명받은 문장에 밑줄을 그어 공개한 바 있다. 책 문장을 인용하며 심경을 간접적으로 드러낸 바 있어 이번 의미심장한 글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몰리고 있다.

한편 설현은 지난 19일 종영한 tvN 수목 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에서 도아희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유리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