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휘인 “화사, 첫인상 싫었다...친해질 줄 몰랐는데”(떡볶이집)

한현정 기자
입력 2022/05/24 11:16
45671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마마무 휘인이 절친 화사의 반전 첫 인상을 밝힌다.

휘인은 오늘(2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 ‘해방’을 주제로 한 이야기의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과거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특히 휘인과 화사는 중학교 시절부터 절친으로 유명하다. 같은 꿈을 꾸고, 함께 그룹으로 활동하면서 큰 사랑을 받아온 것.

휘인은 이에 “혜진(화사)이와는 중학교 때부터 친구”라며 “처음 같은 반이 됐을 때는 (혜진이를) 싫어했다. ‘쟤랑은 절대 친해질 일 없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과연 중학생 시절 휘인이 화사를 싫어했던 이유가 무엇인지, 그런 두 사람이 어떻게 친해져서 함께 마마무가 됐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휘인은 또 화사와 함께한 연습생 시절도 회상한다.


휘인은 “혜진이와 나는 연습생을 3년 반 동안 했다. 많은 것이 힘들었지만 돈이 너무 없었다”면서 “부모님에게 받은 용돈을 쪼개서 생활했다”고 말한다.

그러면서도 “한 번도 포기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지 않았다. 어떻게 이겨내야 할지를 생각했다”고 어린 시절에도 굳었던 의지를 뽐낸다.

이 외에도 초등학교 3학년 때 처음 가수를 꿈꾸게 된 사연, 가수의 꿈을 응원해주신 할머니에 대한 추억도 공개한다. 열심히 노력하며 달려와 더 멋진 가수가 되기 위해 여전히 최선을 다하고 있는 휘인의 이야기는 이날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MBC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