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김지민 "헤어져" 폭탄 발언에 ♥김준호 "농담으로라도 하지마"

이현주 기자
입력 2022/05/24 14:49
수정 2022/05/24 18:57
45789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김준호, 김지민 커플. 사진ㅣ유튜브 채널 `얼간김준호` 영상 캡처

개그우먼 김지민이 상황극 중 실제 남자친구인 김준호에게 폭탄 발언을 했다.

개그맨 김준호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얼간김준호'에는 '광고 회사를 설립하고 말았습니다.. (쌉기획 EP1.)'라는 제목의 영상이 지난 23일 게재됐다. 영상에서 김준호는 광고 회사 '쌉기획' 대표, 연인 김지민은 직원이라는 콘셉트로 상황극이 진행됐다.

김준호는 "모든 걸 광고하고 홍보하는 쌉기획"이라며 자신감 넘치게 회사를 소개했지만, 김지민은 "요즘 이런 콘셉트 좋아하지 않는다. 여자 사장이 트렌드"라면서 "회사 오너가 회사의 색을 결정해야 하는데 너무 삐걱대고 앞으로가 불안하다"고 불만을 꺼냈다.

그러면서 김지민은 "솔직히 부끄럽지 않냐. '쌉기획'은 내가 만든 거다.


제목도 내가 만들었고 아이디어도 내가 냈다"고 김준호를 지적했고, 김준호는 "행동한 건 나"라고 맞불을 놨다. 이에 김지민은 "아이디어 도둑놈"이라고 김준호를 비판했다.

이후 김준호는 회사 내 호칭 정리를 하자며 "아예 욕으로 부를까? '야 이 XX야' 이렇게?"라고 장난을 쳤다. 함께 출연한 동료 개그맨 권재관이 "오 그거 재밌는데요"라고 호응하자 김지민은 "그럼 나는?"이라며 당황해했다. 그러자 김준호는 김지민을 "야 이 X아"라고 불렀고, 김지민은 "미친 거 아니냐? 야 이 XX야"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준호는 '쌉기획'의 첫 번째 광고주로 한 브랜드 업체 관계자를 불렀는데 실수로 다른 업체명을 언급했다. 이를 듣다 못한 김지민이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며 "진짜 왜 이러는 거야. 헤어져"라고 분노했다.

김준호는 깜짝 놀라며 "지민아 이런 건 기사 나간다. 농담으로라도 말하지 마라"라고 안절부절못했고 이에 상황극이 종료됐다.

한편, 최근 김준호와 김지민은 9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열애 사실을 밝혔다. 두 사람은 KBS 공채 개그맨 선후배 사이이자 같은 소속사 식구이다.

[이현주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