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청춘스타’ 박정현 물개 박수치게 만든 참가자는?

진향희 기자
입력 2022/05/26 08:42
46402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청춘스타. 사진ㅣ채널A

‘청춘스타’ 예선에 역대 최고 점수가 나왔다고 전해져 관심을 모은다.

채널A ‘청춘스타’(연출 박철환)는 세 개로 나뉘어진 케이팝 유니버스의 경쟁과 연대 속에서, 이 시대 청춘스타가 탄생하는 초대형 오디션. 케이팝을 지배하는 세 개의 파 보컬파, 싱어송라이터파, 아이돌파의 격돌이 펼쳐지는 가운데 객석의 스타메이커 192명과 엔젤뮤지션 8명 총 200명이 각자 한 표씩을 행사, 150표 이상을 획득해야 본선 진출이 가능하다.

26일(목) 방송되는 2회에 예선 최고 점수를 획득한 아이돌파 참가자가 등장한다. 예선 1등의 주인공은 비주얼, 춤, 노래 완벽한 3박자를 갖추며 올라운더 아이돌로 출사표를 던진다.


그가 도전한 곡은 2020년 역주행 열풍을 일으킨 2PM의 히트곡이자 이준호에게 ‘우리집 준호’라는 수식어를 선물한 ‘우리집’이었다.

이후 무대가 시작되자 8인의 엔젤뮤지션은 실력에 놀라움을 표했다는 후문. 참가자의 춤 실력에 누구보다 날카로운 일침을 가했던 노제는 “왜 이렇게 잘해요?”라며 프리 댄스부터 현역 아이돌 뺨치는 참가자의 춤 실력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소유 역시 “어나더 레벨”이라며 호평했다.

강승윤은 “라이브, 춤 다 해요. 남자가 봐도 멋있어”라고 감상평을 남긴 가운데, R&B 요정 박정현까지 “대박”을 외치며 물개 박수를 치게 만들었다.

놀라움을 여기서 끝이 아니다. 그가 ‘청춘스타’ 예선 최고 점수를 획득하자 엔젤룸은 환호성과 박수로 가득찼다.

오늘(26일) 밤 9시 30분에 2회가 방송된다.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