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김우빈·이솜·강유석, 넷플릭스 ‘택배기사’ 출연 확정[공식]

한현정 기자
입력 2022/01/12 09:53
3372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배우 김우빈·이솜·강유석 등이 넷플릭스 새 시리즈 ‘택배기사’(감독 조의석)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12일 넷플릭스는 이 같은 소식을 알렸다. '택배기사'는 극심한 대기 오염으로 산소호흡기 없이는 살아갈 수 없는 2071년을 배경으로 비범한 싸움 실력을 갖춘 전설의 택배기사 '5-8'이 난민들의 유일한 희망인 택배기사를 꿈꾸는 난민 '사월'을 만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급격하게 사막화가 진행된 한반도를 배경으로 살아남은 1%의 인류가 계급화 되고, 그 사회에서 주요한 역할을 하게 된 택배기사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지난 2018년 아시아필름마켓에서 E-IP피칭(멀티 플랫폼화가 가능한 웹드라마, 웹소설, 웹툰, 스토리 등의 원저작물을 영화, 영상 엔터테인먼트 산업 관계자에게 소개하는 장) 어워드를 수상한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택배기사라는 현실적인 존재를 모두의 생존을 책임지는 특별한 존재로 재탄생시킨 독특한 발상으로 주목받았다.

김우빈은 극 중 누구도 대항할 수 없는 레전드 택배기사 '5-8'을 맡아 '마스터'에 이어 조의석 감독과 재회한다. 강유석이 오직 택배기사가 되겠다는 일념으로 전설적 존재 '5-8'을 선망하는 난민 소년 사월을 연기한다. 사월의 생명의 은인이자 사월을 식구처럼 돌보는 군 정보사 소령 설아는 이솜이 맡는다.

파괴된 환경과 철저히 계급화된 미래를 배경으로 누군가에게는 적이자 희망, 누군가에게는 안식처,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유용한 도구인 택배기사를 둘러싼 예측불허 이야기를 선보일 시리즈 ‘택배기사’는 넷플릭스를 통해 만날 수 있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