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보이스
가요

YG 트레저, 日 주요 음원차트 1위 석권…이례적 집중조명

신영은 기자
입력 2020.08.08 15:25  
  • 공유
  • 글자크기
이미지 크게보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YG 대형 신인 트레저(TREASURE)가 데뷔 타이틀곡 'BOY'로 일본 주요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하며 현지 유력 매체 톱기사를 장식했다.

트레저의 첫 싱글앨범 타이틀곡 'BOY'는 8일 오전 일본 라인 뮤직(Line Music)의 송 톱100 실시간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또한 라쿠텐 뮤직 실시간 종합 랭킹과 AWA 급상승 차트에서도 1위로 올라섰다. 일본 아이튠즈 팝차트와 케이팝 장르 역시 단연 1위. 종합 차트에서는 꾸준히 상승세를 타 현재 3위까지 치솟았다.

일본 6대 스포츠지와 지상파 방송도 트레저를 집중조명하고 나섰다. 데일리 스포츠, 스포츠 호치, 스포츠 닛폰, 도쿄 중일 스포츠, 산케이 스포츠, 일간 스포츠 등은 트레저의 세계 무대 데뷔를 각각 헤드라인으로 뽑아 톱기사로 배치하며 이들의 프로필과 글로벌 팬들의 호응을 비중있게 다뤘다.


특히 산케이 스포츠는 트레저를 '빅뱅의 동생그룹, 일본인 멤버가 포함된 초대형 신인 그룹'이라고 소개하며 요시·마시호·아사히·하루토를 주목했다. 또 "YG에서 일본 출신 멤버가 데뷔하는 것은 처음"이라고 강조해 남다른 의미를 부여했다.

일본 지상파 후지TV 유명 와이드쇼 '메자마시 도요비'에서는 트레저의 한국 프레스 컨퍼런스 현장의 열기와 'BOY' 뮤직비디오, 일본 출신 멤버들의 소감, 유튜브 기록 등을 상세히 전하며 향후 이들의 일본 현지 무대를 기대했다. 일본에서 정식 데뷔하지 않은 그룹이 이처럼 현지에서 크게 보도되는 일은 이례적이어서 트레저를 향한 현지 관심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트레저는 YG가 블랙핑크 이후 4년 만에 발표하는 대형 신인 그룹. 최현석 지훈 요시 준규 마시호 윤재혁 아사히 방예담 도영 하루토 박정우 소정환 12명으로 구성된 이들은 2020년 최고 기대주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7일 오후 6시 발표된 트레저의 첫 싱글 앨범 'THE FIRST STEP : CHAPTER ONE'의 타이틀곡 'BOY'는 홍콩, 싱가포르, 멕시코, 사우디아라비아 등 총 19개국 아이튠즈 송차트서 1위를 차지했다.

처음부터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그룹인만큼 전 세계 곳곳에 분포한 트레저 메이커(팬덤)는 이들의 데뷔에 뜨겁게 환호했다.

음원 발매 2시간 전에 진행된 트레저의 '데뷔 카운트다운 라이브(COUNTDOWN LIVE)' 방송은 무려 300만 명이 넘는 시청자와 10억 개 이상의 하트수를 기록했다.

'BOY'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공개 반나절 만에 620만 뷰를 넘어서며 1000만 돌파 시점을 주목하게 했다. 트레저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역시 현재 161만여 명을 나타내 데뷔 후 약 25만 명이 폭발적으로 증가했음을 확인했다.

트레저는 오는 9일(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 첫 음악방송 데뷔 무대를 꾸민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