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강다니엘 "어느새 고연차…K팝 부흥기 함께 활동 감사"

박세연 기자
입력 2022/05/24 11:22
45674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강다니엘. 사진|강영국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솔로 3년의 음악 서사를 담은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다.

24일 오전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강다니엘의 첫 정규 앨범 '더 스토리(The Story)'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더 스토리'는 2017년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로 탄생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을 지나 2019년 7월 솔로 아티스트로 거듭난 강다니엘이 '컬러' 시리즈 세 편을 통해 들려준 서사의 완결편이다. 지난해 4월 발매한 미니앨범 '옐로' 이후 1년 여 만에 들려주는 10곡의 신곡이 담겼다.

이날 강다니엘은 연차에 대한 질문에 "확실히 나도 연차가 많이 됐더라. 그 부분에선 뿌듯한데, 똑같이 늘 항상 새롭고, 감사함도 있는 것 같다"고 운을 뗐다.


강다니엘은 "정말 데뷔하고 싶었고 무대에 서고 싶었고 많은 분들께 내 곡을 들려드리고 싶었는데, 그걸 다 이루고 하고 있지만 무엇보다 지금 정말 유명한 가수들과 유명한 곡이 많이 나오고 K팝 시장도 전 세계적으로 너무 유명하고 잘 되고 있으니, 그런 시기에 같이 활동하고 곡을 낼 수 있다는 것 자체가 너무 감사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활동하면서 너무 많이 배운다. 동료 선배분들께 많이 배운다. 좋은 영향을 받는다"고 동료애를 드러냈다.

타이틀곡 ‘업사이드 다운’은 밝고 경쾌한 리듬과 바이브로 긍정 에너지를 전하는 곡으로 로즈 피아노, 박수, 휘파람 등 사운드 구성도 흥미롭다. 여기에 힘을 실어 넣는 기타, 드라이빙 신스 패드가 극적인 요소를 더한다. 챈슬러가 프로듀싱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강다니엘의 첫 정규 앨범 '더 스토리'는 이날 오후 6시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