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블랭키 “드디어 데뷔, 9명 모두에게 꿈 같은 시간”

이다겸 기자
입력 2022/05/24 14:36
45772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그룹 블랭키(BLANK2Y)가 데뷔 소감을 밝혔다.

블랭키(디케이, 루이, 동혁, 시우, 마이키, 유, 영빈, 성준, 소담)는 24일 오후 2시 서울시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키원 컨피던스 떰즈업(K2Y I : CONFIDENCE Thumbs Up)’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디케이는 데뷔 소감을 묻자 “9명 모두에게 꿈 같은 시간이다. 그동안 저희를 기다려 주시고 응원해주신 팬분들에게 감사하다. 또 그간 같이 연습해 온 멤버들에게 감사하다. 열심히 하는 블랭키 되겠다”라고 말했다.

블랭키라는 팀명의 뜻도 들어볼 수 있었다. 루이는 “빈칸, 여백이라는 뜻의 블랭크와 열쇠라는 뜻의 키를 합친 팀명이다.


빈 공간을 여는 열쇠라는 뜻"이라며 "많은 분들의 공허함을 달래는 음악을 하겠다”라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데뷔곡 '떰즈업(Thumbs Up)'은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인 트랩(Trap) 장르로, 세상을 뜨거운 열기로 채우겠다는 블랭키의 거침없는 포부와 자신감을 담은 노래다. 작사·작곡에는 성시경 '곁에 있어준다면', 있지 '웨폰(Weapon)' 등을 프로듀싱한 프로듀서팀 씨엘로그루브(CIELOGROOVE)가 참여했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블랭키. 사진l강영국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