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원어스 커리어하이…'트릭스터' 초동 22만장

박세연 기자
입력 2022/05/24 15:00
45797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원어스. 사진|RBW

그룹 원어스가 자체 초동 기록을 경신하며 눈에 띄는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7일 발매된 원어스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트릭스터(TRICKSTER)'는 한터차트 집계 기준, 초동 판매량(발매일 기준 일주일 동안의 음반 판매량) 22만 8100장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해 11월 발표한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러드 문'의 초동(17만 2500장) 대비 약 32% 이상 증가한 수치로 자체 최고 성적이다.

이번 앨범은 발매 첫날부터 전작 '블러드 문'으로 기록한 초동 기록을 갈아치우며 신기록 작성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원어스는 기대에 부응하며 또 한 번의 자체 신기록을 수립, 'K팝 4세대 강자'로서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앨범 판매량은 팬덤의 척도로 불리는 만큼 남다른 두각을 드러내며 글로벌 팬덤의 성장세를 입증했다.

원어스의 새 앨범 '트릭스터'는 음원 차트에서 호성적을 거두며 선전 중이다. 타이틀곡 '덤벼 (Bring it on)'는 지난 20일 국내 음원 사이트 벅스 실시간 음원 차트 1위에 등극, 여전히 차트 최상위권을 지키며 흥행 순항 중이다. 수록곡 또한 음원 차트 상위권을 싹쓸이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