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라잇썸 "팬데믹 완화, 팬들과 떼창·함성 함께하고파"

박세연 기자
입력 2022/05/24 16:50
45869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미지 크게 보기

라잇썸. 사진|유용석 기자

그룹 라잇썸이 데뷔 1주년을 앞둔 소회를 전했다.

24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라잇썸 첫 미니앨범 '인투 더 라이트(Into The Light)'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라잇썸은 지난해 6월 데뷔 싱글 '바닐라'로 가요계 첫 발을 내딛었다. 1주년을 앞두고 달라진 점은 무엇일까.

라잇썸은 "처음 데뷔했을 때는 무대가 처음이라 모든 게 낯설고 긴장을 많이 했다. 지금은 무대 위에서 개성도 강해지고 표현력도 좋아졌다고 생각한다. 이번 무대를 통해 더 좋아진 표현력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코로나 팬데믹이 완화돼 팬들과 오프라인으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 라잇썸은 "팬데믹이 완화되어 팬들과 호흡할 수 있게 됐다. 함성과 떼창, 응원법을 큰 무대에서 함께 즐기며 무대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인투 더 라이트'는 빛의 선율을 따라 이끌린 곳에서 느끼는 감정을 담아낸 에피소드를 통해 한층 확장된 세계관 스토리를 풀어낸 앨범이다.

타이틀곡 '얼라이브(ALIVE)'는 무채색이던 세상이 생동감 넘치게 변하는 과정을 라잇썸만의 솔직하고 사랑스러운 방식으로 표현한 곡이다.

라일썸의 첫 미니앨범 '인투 더 라이트'는 이날 오후 6시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